gabiadesign | 찰나를 담는 사진작가, Martin Klimas
23652
single,single-post,postid-23652,single-format-standard,ajax_fade,page_not_loaded,,select-theme-ver-3.1,wpb-js-composer js-comp-ver-4.3.5,vc_responsive
01

찰나를 담는 사진작가, Martin Klimas

마르틴 클리마스는 1971년생의 독일인 사진작가입니다.

그의 사진에는 한가지 공통점이 있는데 모두 역동적인 찰나의 순간을 담는 것입니다.

Sound Scuptures

커다란 스피커위에 천을 덧대고 그 위에 페인트를 뿌려 놓고, 음악소리의 진동에 의해 폭발하듯이 움직이는 페인트의 순간을 담은 모습입니다. 컬러가 조화롭게 섞이며 역동적인 모습으로 소리를 시각화한 그의 아이디어가 돋보입니다.

01

02

03

04

05

06

07

08

Rapid Bloom Project

꽃을 액화질소에 동결시켜 에어건을 쏘아 꽃이 부셔지는 순간을 포착하였습니다.

부셔지는 꽃잎들이 마치 합성한 듯 초현실적인 느낌을 줍니다.

하지만 마르틴 클리마스는 포토샵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10

11

12

13

14

Porcelain Figureines

도자기 인형을 3m 높이위에서 떨어뜨려 깨지는 찰나를 담은 사진입니다.

무술을 하고 있는 인형의 깨지는 조각들이 더욱 더 생동감있는 모습을 나타냅니다.

15

16

17

Flowervases

꽃병에 공기총으로 쏘아 깨지는 찰나를 담았다고 합니다.

18

19

20

21

출처 : http://www.martin-klimas.de/en/index.html

No Comments

Post a Com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