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biadesign |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18 방문기
30298
single,single-post,postid-30298,single-format-standard,ajax_fade,page_not_loaded,,select-theme-ver-3.1,wpb-js-composer js-comp-ver-4.3.5,vc_responsive
20180312_2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18 방문기

2018년 3월 7일 부터 11일까지 4일간의 전시 일정을 마감한 서울리빙페어 2018의 방문후기를 전하려고 합니다.!

20180312_3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18 ‘따로 또 같이, 생활을 잇다!’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18은 콘텐츠 미디어 전문기업 ㈜디자인하우스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규모 라이프 스타일 전시로,
라이프 스타일과 관련한 디자인 콘텐츠를 지면을 통해 꿈꾸게 하는 데에 그치지 않고 전시를 통해 자신의 삶에 현실로 구현하는 가이드라인을 제시합니다.
지난해까지 누적 관람객이 400만 명을 넘어설 정도로 디자인 전문가 뿐만 아니라 대중적으로도 인지도가 높은 서울의 대표 디자인페어로,
작년 흥행에 힘입어 올해는 A, B 홀은 물론 3층의 D 홀까지 규모를 확대하여 더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소개하고 제안했습니다.

약 350여개의 업체가 참가한 역대급 규모의 리빙디자인페어!
지난 주말 디자인페어를 직접 방문하고 느낀 관전 포인트를 3가지로 정리해보았습니다.

 


 

1 – Luxury Home Furnishing

.
홈퍼니싱이라는 말은 홈(home·집)과 퍼니싱(furnishing·단장하는)의 합성어로 가구나 조명은 물론 벽지나 침구, 카펫, 인테리어 소품 등으로
자신에게 맞는 주거 공간을 꾸민다는 뜻입니다.
과거 2014년 이케아의 한국 진출 이후 단순의 오래가고 튼튼한 가구, 한 번 사면 오래쓰는 가구들 이라는 국내 소비자들의 인식과 소비패턴이 바뀌며
이러한 소비 패턴을 반영한 합성어였습니다.

.

이번 리빙페어를 돌며 가장 크게 느낀 점은 홈퍼니싱에 대한 사람들의 니즈가 ‘심플하고 가벼운 가구들로 내가 꿈꾸던 카페같은 집을 꾸민다’에서
‘나 자신을 대변할 수 있는 가구들과 인테리어로 아늑한 공간을 만든다’로 좀 더 심층화 되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참가 브랜드들 역시 영국과 핀라드에서 활동 중인 클래식하고 오랜 시간의 역사를 가진 브랜드들이 참여하여
예술품처럼 느껴질 수 있는 아름다운 가구들과 생활 소품들을 소개하였습니다.

.

덴마크 가구 브랜드 [프리츠 한센 Fritz Hansen]

20180312_4

20180312_5

.

에스하우츠/몬타나 S.houz/Montana

20180312_8 20180312_9

.

이번 리빙페어를 돌며 가장 크게 느낀 점은 홈퍼니싱에 대한 사람들의 니즈가 ‘심플하고 가벼운 가구들로 내가 꿈꾸던 카페같은 집을 꾸민다’에서
‘나 자신을 대변할 수 있는 가구들과 인테리어로 아늑한 공간을 만든다’로 좀 더 심층화 되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참가 브랜드들 역시 영국과 핀라드에서 활동 중인 클래식하고 오랜 시간의 역사를 가진 브랜드들이 참여하여
예술품처럼 느껴질 수 있는 아름다운 가구들과 생활 소품들을 소개하였습니다.

.

국내 참여 업체들 역시 자신의 브랜드를 독특하고 개성적으로 나타낸 가구들을 선보였는데요.
눈에 띄였던 것은 다양한 컬러감을 가진 제품 라인이 많아 졌다는 점과 소재 부분에서도 가죽, 패브릭 뿐만 아니라
목재, 석재, 신소재등을 활용하여 좀 더 다채로운 시도들을 하고 있다는 점이였습니다.

.

현우디자인 hyunwoodesign

20180312_6 20180312_7

.

서울번드 seoulbund

20180312_11 20180312_12 20180312_10

.

.

2 – 건강한 생활, 먹거리

.
넓은 전시 홀 중간중간 마련된 카페를 찾아가 커피를 마시는 것을 리빙페어를 방문하면서 느낄 수 있는 소소한 즐거움입니다.
올해 리빙페어에는 건강먹거리와 홈가드닝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카페들이 소개되었습니다.
더불어 국산 밀을 이용한 빵, 귀리와 같은 잡곡을 이용한 건강식품과 간식들, 맛과 향 뿐만 아니라 보는 즐거움도 있는 차(TEA) 브랜드들이
방문객들의 발길을 잡았습니다.

.

테이스트샵 tasteshop

20180312_17

.

무릉외갓집 MURUNGFARM

20180312_18 RS_275_0001

.

청춘참기름 방유당 BANGUDANG

RS_280_0001

RS_280_0002

.

.

3 – 따로 또 같이, 생활을 잇다!

.
이번 전시에 메인으로 초청된 디자이너들의 초이스로 꾸며진 가구와 개인 맞춤형 가전 용품들 생활소품들이 결합된 공간들이 소개되어있었습니다.
일상 생활이 이루어지는 공간이라고 느끼기엔 생소하고 신기했지만 디자이너들 각각의 생각이 담긴 멋진 공간들 이었습니다.

.

장호석,채준 / 민송이,민들레 / 신현호 ,이상민

20180312_23

 

 

최대 규모였던 만큼 볼거리도 많고 느끼는 점도 많은 전시였습니다.
전시 후기와 참여 업체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서울리징디자인페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및 콘텐츠 출처 : 서울리빙디자인페어 공식 사이트 https://www.livingdesignfair.co.kr

 

 

Author.

이소 / Gabia UI Designer

No Comments

Post a Com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