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biadesign | 가비아 영문호칭제 활성화 캠페인 2
33302
single,single-post,postid-33302,single-format-standard,ajax_fade,page_not_loaded,,select-theme-ver-3.1,wpb-js-composer js-comp-ver-4.3.5,vc_responsive
designgabia_layout

가비아 영문호칭제 활성화 캠페인 2

가비아 영문 호칭 캠페인 잘 진행되고 있나요?

가비아 영문 호칭 사용정착을 위해 계속해서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사내 영문 호칭사용 포스터 이후 표어를 통해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

KakaoTalk_20190318_105625459

KakaoTalk_20190318_105625906

KakaoTalk_20190318_105626296

KakaoTalk_20190318_105626450

KakaoTalk_20190318_105626607

가비아 곳곳에 자리잡은 영문호칭 활성화 표어들입니다.

002

001

지난 포스터가 사내 영문 호칭 사용 전반에 대한 홍보를 위해 진행되었다면,

표어는 좀 더 영문 이름을 불러주는 느낌이라 색다른 재미가 있습니다.

KakaoTalk_20190318_105626147

표어-02

표어-03표어-04개인적으로 재미있던 부분입니다.

영문 철자를 적기 때문에 생소한 영문 이름들은 어떻게 읽어야 할 지 헷갈리기도 하는데요, 이번 표어를 통해 새롭게 알게 된 사실이 있었습니다.
KakaoTalk_20190318_105625634

영문 호칭 활성화를 위한 가비아 신춘문예 공모도 있었는데요,

아직 결과는 나오지 않았지만, 조만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20190322_163501

20190322_163539

https://company.gabia.com/culture

영문이름을 사용하면서 회사소개 사이트에 있는 직원들의 인터뷰에도 영문 이름을 적용하였습니다.

가비아의 사내 문화가 자연스럽게 노출되면서 동시에 익명성(?)도 보장되지 않나 싶네요.

KakaoTalk_20190325_082039846

길을 가다 회사 모집 공고를 보았는데, 회사 직원들이 직접 소개에 대해 이야기를 하며 인터뷰 사진과 부서/영문 이름이 적혀있는걸 보았는데, 영문 이름이 적혀있었기에 익명성이 보장된다는 느낌이 들었었던 기억이 납니다.

 

가비아의 영문 호칭 사용이 자연스럽게 이루어지길 기대해 봅니다.

 

가비아 영문호칭제 활성화 캠페인

 

 

Author.

JIN / Gabia Designer